• Ino-on

[기사] 구로구, 노후시설물 붕괴 사전 감지 경보 시스템 구축

구로구, 노후시설물 붕괴 사전 감지 경보 시스템 구축


- 부착된 감지센서 이용해 진동, 기울기, 온도, 습도 등 실시간 모니터링 - 수집된 정보는 앱 통해 연동…이상징후 발생 시 경고음 등 위험 알려 구로구가 사물인터넷을 활용해 노후 시설물 붕괴 사전 감지 경보 시스템을 구축한다. 구로구는 “주민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노후 시설물, 대형 공사 현장 등의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노후시설물 붕괴 사전 감지 경보 시스템 시범 사업’을 전개한다”고 27일 밝혔다. 노후 시설물 붕괴 사전 감지 경보시스템은 구로구가 스마트 도시 조성을 위해 관내 전 구역에 설치한 사물인터넷 전용 로라(LoRa)망과 건물 벽면에 부착한 감지센서를 이용해 건물 관련 정보를 실시간으로 수집하고 대응하는 시스템이다. 부착된 센서는 대상물의 진동, 기울기, 온도, 습도 등을 수집해 IoT 서버로 전송한다. 전송된 정보를 통해 변화 값이 측정 분석돼 균열 및 붕괴 등을 예측한다. 이러한 정보는 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연동된다. 연동된 정보는 이상 징후 발견 시 거주자와 안전관리 담당자 휴대폰(경고음)으로 위기 상황을 알려준다.


▲ 노후시설물 사전경보시스템 부착 모습

구로구는 지어진 지 20년 이상 된 공동주택, 관내 대형 공사장, 교량 등 21개소에 감지센서 100개를 다음달까지 부착 완료한다. 지난해 6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공공분야 지능형 디바이스 개발 및 실증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9,500만원을 지원받았다. 여기에 구비 3,000만원을 더해 사업을 진행한다. 본격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구는 지난 2일 ㈜이노온과 구청 르네상스홀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이노온 박태림 대표, 정보통신기술 진흥센터 관계자, 동아대학교 산학협력단 관계자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구로구와 ㈜이노온은 지능형 디바이스 공공분야 확대를 위해 상호협력 체제를 구축하기로 약속했다. 구로구는 향후 U-구로통합안전센터, 112‧119 종합상황실 등과 연계하는 통합플랫폼을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구로구 관계자는 “시범사업 장단점 분석을 통해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며 “사물인터넷 기술이 촘촘한 안전망을 구축, 주민들이 살기 좋은 안전도시를 만드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환선 기자 wslee1679@dvnnews.com <저작권자 © 디지털밸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링크

http://www.dvn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18181

관련 기사링크

http://www.pedien.com/news/articleView.html?idxno=372273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2875124&code=61122011&cp=nv

http://www.m-i.kr/news/articleView.html?idxno=473853

조회 62회
개인정보책임자: 김준교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 165 팁스타운 S1 2층 (06247) 사업자등록번호: 220-88-79680 대표자: 박태림

TEL: +82 2 336 2050

Copyright© 2020 Ino-on Inc. All Rights Reserved.